웹디자인, 디자인, 소셜미디어전략연구소, 트렌드와칭

웹사이트 리뉴얼과 디자인에 대해서 고민하고 계신가요? 모바일 시대를 맞아 웹디자인 트렌드도 변화하고 있다. 웹디자인 제작에 인사이트를 얻을 수 있는 최신 웹사이트들을 통해 2017년 웹디자인 트렌드를 알아보자. 아래 소개된 웹사이트 이미지를 클릭하면 해당 홈페이지를 방문해서 실제 웹사이트를 확인할 수 있다. (원문 : 10 Web Design Trends to Try in 2017)

 

1. 그라디언트 효과

최근 몇 년간 웹 디자인에서 잘 볼 수 없었던 그라디언트(혹은 그라데이션) 효과가 다시 홈페이지 디자인으로 부상하고 있다. 예전에는 주로 사용하지 않았던 진한 색을 쓰거나 다양한 색상을 조합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흔히 반투명 그라디언트를 사진 앞에 배치하는 방식을 많이 사용하는데 적절한 이미지가 없는 경우에는 단독으로 사용해서 강렬한 인상을 남기기도 한다. 그라데이션에 대해서는 언제나 그렇듯이 호불호가 갈릴 수 있다.

 

2. 영상

사람들은 이미 모바일 기기로 동영상을 보는 것에 익숙해졌다. 그에 따라 웹사이트들도 홈페이지 전면에 영상을 배치하기 시작했다. 주의해야 할 점은 모든 사람이 이런 종류의 영상을 좋아하는 것은 아니기 때문에 소리를 켜고 끌 수 있는 버튼을 반드시 넣어야 한다. 역동적인 느낌을 주고 싶다면 동영상을 활용하라.

 

3. 가상현실(VR)

4차 산업혁명으로 주목받는 가상현실(VR)은 디자인에서도 화제다. 발 빠른 브랜드는 360도 영상을 홈페이지 전면에 배치하거나 입체적인 화면 전환 효과 등을 활용해 간접적으로나마 VR 기술을 느낄 수 있게 만들었다. 전면에 배치하기 부담된다면 특정 제품이나 서비스 소개부터 적용해 보면 되겠다.

 

4. 시차 스크롤

시차 스크롤, 혹은 패럴랙스 스크롤(Parallax scroll)이라 불리는 이 효과는 이미 유명하다. 마우스 스크롤에 따라 이미지가 시차를 두고 등장하는 이 효과는 홈페이지 로딩 시간이 길다는 단점도 있다. 하지만 고객의 시선을 사로잡는 화려한 효과 때문에 웹 디자인에서 꾸준히 사랑받고 있다. 동적 효과가 너무 없어도 심심하다.

 

5. 심플

최근 웹 디자인은 기존에 사용하던 무거운 홈페이지 디자인에서 벗어나는 것을 최우선 과제로 생각한다. 대부분 메인 화면에서 1~2개의 단어만 보여주고 필요한 추가 정보는 하단 스크롤로 볼 수 있게 디자인한다. 많은 모바일 웹 사이트가 하단 스크롤 방식이기 때문에 웹 디자인도 자연스럽게 비슷한 방식으로 변화한 것이다. 이런 심플한 디자인은 첫 화면에서 많은 정보를 주지 않기 때문에 고객의 호기심을 유발하고 화면 스크롤을 유도해 더 많은 정보를 보게 한다는 장점이 있다. 

 

6. 네비게이션 메뉴의 변화

네비게이션 메뉴가 항상 상단에 있을 필요는 없다. 숨어있다가 팝업창으로 나오거나 페이지 이곳저곳에 위치하는 것이 최근 트렌드이다. 이용자에게 익숙한 위치에 메뉴를 두지 않는 대신에 눈에 잘 띄게 만들어야 한다. 반응형 웹의 경우 모바일 상황도 고려해야 하기 때문에 네비게이션 메뉴는 점점 더 단순해지는 추세다.

 

7. 촉각 디자인

http://thesocietyinc.com.au/

촉각디자인은 이미지의 촉각을 강조한다. 질감이 느껴지는 표면, 선명한 그래픽 디자인을 통해 사용자들이 화면의 어떤 부분을 터치할 지 명확하게 보여주는 '머티리얼 디자인(Material Design)'에서부터 발전했다. 홈페이지를 디자인 할 때 일러스트레이션(600개 이상의 무료 아이콘 다운)보다는 실제 사진을 주로 사용하고 고객이 손만 뻗으면 화면에 있는 물체를 만질 수 있을 것처럼 느끼게 만든다. 

 

8. 뉴트럴 컬러 활용

'중성색'이라고도 불리는 '뉴트럴 컬러(Neutral color)'는 시각적으로 따뜻하지도 차갑지도 않은 느낌을 주는 색을 말한다. 지난 2년간 다채로운 색이 많이 사용됐다면 이제는 초록색이나 베이지, 회색 등 자연스럽고 중성적인 색조를 선호한다. ('팬톤이 선정한 2017 올해의 컬러' 보러가기)

 

9. 웨어러블 기기

점차 웨어러블(wearable) 기기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면서 앞으로 웨어러블 기기에 많은 기능이 탑재될 것이다. 아직은 이른 감이 있지만 웨어러블 시장을 타깃으로 하는 브랜드라면 한번 쯤은 웨어러블 화면을 고려한 디자인을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 

 

10. 브랜드 전용 서체

이제는 흔한 서체에서 벗어나 브랜드만의 참신한 폰트를 개발해 사용한다. 이런 브랜드 서체는 훌륭한 마케팅 수단으로 사용할 수 있다. 국내는 배달의 민족이 자체 서체를 무료 배포하면서 서체 마케팅의 가장 큰 성공을 끌어냈다.

 

모바일온리(Mobile Only)시대가 되면서 모바일을 우선하고 웹이 모바일을 지원하는 방식으로 개념이 바뀌고 있습니다. 모바일 시대의 웹 디자인 트렌드를 고민하는 과정에서 본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디어웹 구축에 관심 있는 기업에서는 언제든지 연락주세요~ -배운철 대표

 

트렌드와칭 뉴스레터 구독하기
Creative Commons License

< 저작권자 ⓒ 트렌드와칭(http://trendw.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Creative Commons Attribution-NonCommercial-NoDerivs 2.0 South Korea Licen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