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인, 체력, 갑옷, 운동, 뜀박질, 자신감, 뜀걸음, 단련, 근육, 체력단련, 소셜미디어 전략연구소, 트렌드와칭
결실의 계절이다. 여름 내내 처져 있던 우리의 신체 기능이 시원한 바람에 깨어나 움직이기를 원한다. 오장육부의 기운들이 상생한다. 바로 이러한 때 우리의 몸을 움직이지 않겠는가? 뇌는 가만히 있기를 좋아한다. 변화를 별로 반기지 않는다. 그러나 오히려 자극을 가할수록 끊임없이 활성화되는 것이 뇌의 신기한 메커니즘이다. 운동하면 이런 신기한 현상을 직접 체험할 수 있다. 우선 뜀걸음을 예로 보자. 뜀박질은 발바닥을 자극한다. 온몸의 혈이 모여 있는 발바닥이 자극되니 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