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초 블록체인 하드웨어 연구팀 발족

데노스, 한국인더스트리 4.0 협회와 MOU 체결

국내 최대 블록체인 B2B 커뮤니티와 제조부문 혁신 단체가 블록체인 하드웨어 연구 개발에 나선다.

국내 블록체인 B2B 얼라이언스 모임인 '데노스'(DENOS)는 한국인더스트리 4.0 협회와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상호 협력에 나서기로 했다고 28일 밝혔다. 데노스와 한국인더스트리 4.0 협회는 국내 최초로 블록체인 하드웨어 연구팀을 운영할 계획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블록체인 부문에서 글로벌 표준 제정을 위해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블록체인 B2B 대표 단체와 제조혁신부문 협회가 업무 협력에 나선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한국인더스트리 4.0 협회는 전세계 4차산업혁명을 주도하고 있는 양대 조직 가운데 하나인 미국 IIC(Industrial Internet Consortium) 회원사다. 현재 IIC의 한국지역 팀 리더를 맡고 있다. 한국인더스트리협회는 한국의 제조전문가들이 제조혁신을 위해 현업에 실용성 있는 4차 산업혁명 ( Ai, Blockchain, Smart factory 등) 전문기술을 지원하는 한국의 4차산업혁명을 대표하는 협회다.

라이언박 데노스 대표는 "한국인더스트리 4.0 협회는 전세계 4차산업혁명 관련 표준 제정을 위해 노력 중인 IIC의 국내 회원사"라며 "이번 협약을 통해 양 협단체가 공동으로 국내 블록체인 하드웨어 R&D TF팀을 운영키로 했다"고 말했다.

한국인더스트리협회 4.0 임채성 회장은 이 날 MOU체결식에서 대한민국 최대 블록체인 B2B 전문가 조직의 DENOS와 협력하여 스마트팩토리/스마트시티/ 대한민국 산업제조현장에서 실사용이 가능한 블록체인 H/W연구를 점진적으로 해나가 대한민국의 강점을 살린 새로운 고부가치 산업군을 창출하겠다고 발표했다.

한편 국내 최초 블록체인 하드웨어 R&D TF팀에 대한 참여 신청은 이메일(keonwoopark7@gmail.com)로 문의 가능하다.

댓글
읽어들이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