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대상 아르바이트/주니어 파견서비스 ‘라라잡’, 투자 유치 성공

스트롱벤처스와 프라이머로부터 시드 투자 유치 성공

기업대상 아르바이트/주니어 파견서비스 ‘라라잡’을 운영하는 ‘라라잡’이 스트롱벤처스와 프라이머로부터 시드 투자(투자금액 비공개)를 유치했다.

2019년 정식 론칭된 라라잡은 자체 검증한 대학생과 주니어 인재를 기업에 연결해주는 서비스다. 빠르게 출근 가능한 인재풀을 보유하고 있으며 지원자 모집부터 근로계약, 급여정산까지의 모든 과정을 디지털로 처리해주기 때문에 채용담당자들의 만족도도 높다. 단기 채용 후 직접 고용으로 전환할 경우 채용실패 확률을 줄일 수 있다는 점도 장점이다.

투자를 리드한 스트롱벤처스의 배기홍 대표는 “특정 고용주와 장기간 고용계약을 맺고 일하는 고용형태는 이미 붕괴되고 있다. 앞으로는 원하는 시간에, 원하는 곳에서, 원하는 일을 자율적으로 선택할 수 있는 긱이코노미가 대세가 될 것이고 이에 가장 적합한 고용 플랫폼이 라라잡이다. 특히 스트롱벤처스 투자사들이 라라잡 서비스 이용 만족도가 높았기에 자신 있게 투자했다”라고 투자 배경을 설명했다.

라라잡의 이정희 대표는 “향후 서비스 고도화와 마케팅에 집중할 계획이다. 긱이코노미시대에 필요한 안전하고 수준 높은 일자리 구인구직 플랫폼으로 발전시키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
읽어들이는 중...